• 맑음강릉 10.9℃
  • 연무서울 8.3℃
  • 박무인천 8.2℃
  • 구름조금원주 6.9℃
  • 박무수원 6.1℃
  • 연무청주 8.5℃
  • 맑음대전 6.4℃
  • 맑음포항 11.6℃
  • 맑음대구 11.0℃
  • 박무전주 6.5℃
  • 맑음울산 12.6℃
  • 맑음창원 13.2℃
  • 박무광주 7.4℃
  • 맑음부산 13.3℃
  • 맑음순천 9.8℃
  • 박무홍성(예) 4.7℃
  • 맑음제주 12.3℃
  • 맑음김해시 11.5℃
  • 맑음구미 10.6℃
기상청 제공
메뉴

(경인일보) 포천 백운-여주 주록리-가평 조무락골·용소 계곡…경기도, 맞춤형 관광명소사업 추진

URL복사

불법시설 철거·복원 3곳, 사계절 피크닉 등 콘셉트로 관광상품 개발

 

 

'청정계곡'으로 탈바꿈한 포천의 백운계곡이 경기 관광명소로 육성된다.

경기도는 불법 시설물 철거사업을 통해 옛 모습을 복원한 포천 백운계곡과 여주 주록리계곡, 가평 조무락골·용소계곡 등 3곳에 관광명소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5일 도에 따르면 도는 경기관광공사와 공동 진행하는 이번 사업 대상지로 이들 3곳을 선정하고 관광객을 끌 수 있도록 계곡마다 특성을 살린 맞춤형 콘텐츠 개발을 지원한다.

백운계곡은 '사계절 피크닉 체험', 주록리계곡은 '사슴이 뛰어노는 주록리 계곡 체험', 조무락골·용소계곡은 '반딧불이의 귀환'이란 콘셉트로 관련 관광상품 개발이 추진된다.

포천시는 여름 성수기뿐 아니라 봄·가을에도 소풍지로 찾을 수 있는 '피크닉 패키지'를 구상하고 있다.

여주시는 소규모 관광객을 대상으로 계곡 주변 마을에서 휴양을 겸해 즐길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

가평군은 야경 관찰, 명상·둘레길 걷기, 찾아가는 소공연 등 계곡 경관을 활용한 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할 예정이다.

도는 이번 공모에 선정된 계곡들을 관광명소로 만들기 위해 예산지원과 함께 관광·마케팅 전문가들로 자문단을 구성해 밀착 지원할 방침이다.

또 홍보지원을 위해 이들 청정계곡의 매력을 담은 사진을 공모해 전시하는 행사도 마련할 예정이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지역별 특성을 반영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지역상권 활성화뿐 아니라 청정계곡이 사시사철 가보고 싶은 관광모델로 정착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포천/최재훈기자 cjh@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