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강릉 4.4℃
  • 맑음서울 1.6℃
  • 맑음인천 2.3℃
  • 맑음원주 2.3℃
  • 맑음수원 2.7℃
  • 맑음청주 3.2℃
  • 맑음대전 3.2℃
  • 맑음포항 6.2℃
  • 맑음대구 5.0℃
  • 맑음전주 3.6℃
  • 맑음울산 5.1℃
  • 맑음창원 4.9℃
  • 맑음광주 4.8℃
  • 맑음부산 6.8℃
  • 맑음순천 4.1℃
  • 맑음홍성(예) 3.2℃
  • 구름많음제주 11.1℃
  • 맑음김해시 5.2℃
  • 맑음구미 5.4℃
기상청 제공
메뉴

(부산일보) 올해 지리산 단풍, 이달 넷째주 절정

URL복사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현재 8부 능선까지 내려와”

 

 

 

올해 지리산 단풍은 이달 마지막 주부터 내달 초 절정을 이룰 전망이다.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10월 14일 현재 지리산 8부 능선까지 단풍이 내려왔다”고 전했다.

 

지난 9월 말부터 천왕봉을 비롯한 지리산 고지대에서 시작된 단풍은 현재 8부 능선인 1500m까지 내려왔고, “오는 10월 넷째 주에서 11월 첫 주 사이 지리산 단풍은 절정일 것”이라고 지리산국립공원 관계자는 예상했다.

 

특히 올해는 일교차가 크고, 비가 잦아 지리산의 큰 계곡 중심으로 단풍이 더욱 아름답고 짙게 물들 것이라고 전망했다.

 

국립공원공단은 단풍 절정기 탐방객 밀집에 따른 감염병 확산을 우려, 집에서 지리산 가을풍경을 즐길 수 있도록 국립공원 누리집(knps.or.kr)내 다양한 경관 사진을 게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병부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가을 단풍을 보기 위해 국립공원 내 많은 인파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돼 모두의 안전을 고려해 탐방객 간 거리두기, 마스크 상시 착용, 탐방로 우측 한 줄 통행 등 방역 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이선규 기자 sunq17@busan.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