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강릉 12.7℃
  • 구름많음서울 15.6℃
  • 구름조금인천 14.6℃
  • 흐림원주 15.6℃
  • 흐림수원 15.2℃
  • 청주 15.4℃
  • 대전 16.0℃
  • 포항 13.9℃
  • 대구 14.1℃
  • 흐림전주 15.3℃
  • 울산 14.1℃
  • 창원 14.9℃
  • 구름많음광주 15.6℃
  • 부산 14.5℃
  • 흐림순천 16.4℃
  • 흐림홍성(예) 15.7℃
  • 구름많음제주 16.3℃
  • 구름조금김해시 14.9℃
  • 구름조금구미 16.6℃
기상청 제공
메뉴

주요기사

전체기사 보기

(광주일보) 광주·전남 코로나 확산세 심각 … 5·18 기념식 ‘비상’

일주일째 두자릿수 확진 이어져 연휴에 지역사회 집단감염 우려

제41주년 5·18민주화운동 국가기념식을 앞두고 광주·전남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방역당국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특히 이번 주는 광주 지방공휴일인 18일에 이어 부처님오신날인 19일까지 연휴가 예정돼 있어 대규모 지역사회 집단 감염마저 우려되는 상황이다.광주시는 일단 국가기념식 등을 대폭 축소한다는 방침이지만, 방역 전문가들은 때와 장소, 연령을 구분하지 않고 확산 중인 코로나19 감염세를 꺾기엔 한계가 있을 것으로 보고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등을 당부하고 있다. 16일 광주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현재 광주에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5명 추가돼 누적 2624명으로 늘었다. 상무지구 관련 2명, 기존 확진자 관련 12명, 타 시도 확진자 관련 1명, 감염 경로를 파악 중인 확진자 6명 등이다. 광주에선 지난 10일 24명을 기록한 이후 11일 22명, 12일 23명, 13·14일 각각 11명, 15일 14명 등 일주일째 두 자릿수의 신규확진자가 이어지고 있다.광주시와 국가보훈처는 코로나19 확산세를 감안해 올해 5·18 국가기념식은 참석인원을 99명 이내로 축소하고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입장카드를 지녀야만 국립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