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강릉 25.1℃
  • 맑음서울 21.4℃
  • 맑음인천 19.0℃
  • 맑음원주 19.7℃
  • 맑음수원 21.2℃
  • 맑음청주 21.0℃
  • 맑음대전 21.4℃
  • 구름조금포항 22.7℃
  • 구름조금대구 21.7℃
  • 맑음전주 20.4℃
  • 구름조금울산 20.8℃
  • 구름조금창원 21.2℃
  • 맑음광주 21.2℃
  • 맑음부산 22.2℃
  • 맑음순천 21.1℃
  • 맑음홍성(예) 21.4℃
  • 구름조금제주 20.3℃
  • 맑음김해시 20.9℃
  • 맑음구미 23.5℃
기상청 제공
메뉴

(부산일보) 김정근 부산대 문헌정보학과 명예교수 타계

URL복사

한국적 문헌정보학의 개척자 평가
말년 외조부 김범부 건국사상 천착

 

김정근 부산대 문헌정보학과 명예교수가 10일 타계했다. 향년 83세.

 

고인은 한국의 도서관과 문헌정보학의 위상 정립을 위해 탈식민성에 근거한 한국적인 학술운동과 도서관운동을 했던 학자다. 그는 학계의 수입 언어와 도서관 현실의 괴리를 극복하는 것을 일생의 과제로 삼았던 ‘한국적 문헌정보학의 개척자’였다.

 

1939년 경북 경주에서 태어난 그는 서울대 영문과를 졸업한 뒤 미국 도미니칸대에서 도서관학 석사, 캐나다 토론토대에서 교육학 석사·박사학위를 받는 등 12년간 북미 유학생활을 했다. 1984년 부산대 문헌정보학과가 창설될 때 부산대 교수로 부임했다. <한국사회과학의 탈식민성 담론 어디까지 와 있는가> 등을 비롯해 단독 또는 제자들과 공동으로 집필한 저작 7권이 대한민국학술원과 문체부 등의 우수학술도서에 선정되기도 했다. 2000년 이후 독서치료의 새 지평을 개척했으며, 부산시 문화상(2012년)을 수상했다.

 

2009년 이후 외조부인 김범부의 건국 사상을 천착하는 저작 5권을 내기도 했다. 빈소 경주하늘마루 장례식장 2호실. 발인 13일 오전 10시. 054-751-9444.

 

최학림 선임기자 theos@busan.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