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강릉 3.2℃
  • 구름많음서울 5.9℃
  • 구름많음인천 4.2℃
  • 구름많음원주 2.1℃
  • 구름많음수원 6.8℃
  • 박무청주 5.4℃
  • 박무대전 5.2℃
  • 포항 10.2℃
  • 흐림대구 9.5℃
  • 박무전주 7.6℃
  • 울산 9.5℃
  • 창원 8.8℃
  • 광주 9.1℃
  • 부산 9.8℃
  • 흐림순천 7.4℃
  • 구름많음홍성(예) 6.1℃
  • 제주 13.0℃
  • 흐림김해시 10.5℃
  • 흐림구미 6.6℃
기상청 제공
메뉴

(제주일보) 신임 4.3유족회장에 오임종 후보 당선

URL복사

1일 임원선거에서 141표(52%)를 획득...내년 2월 1일부터 임기 시작

 

신임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에 오임종 전 상임부회장(61)이 당선됐다.

4·3유족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양윤경)는 1일 제주4·3평화교육센터 대강당에서 제10대 유족회장 등을 선출하는 임원 선거를 실시했다.

대의원 275명 중 270명(98%)이 투표를 한 가운데 기호 3번 오임종 후보가 141표(52%)를 획득, 신임 회장에 당선됐다.

오 당선인은 “제주4·3특별법 개정안의 연내 통과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도민과 유족의 온 힘을 모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저를 선택해 주신 9만 유족을 대표한 대의원들에게 감사를 드리고, 3만 4·3영령의 부름을 받아 열심히 일하겠다”고 밝혔다.

오 당선인은 표선면 가시리장과 표선로타리클럽회장, 4·3유족회 표선지회장, 4·3유족회 감사와 상임부회장을 역임했다.

오 당선인은 내년 2월 1일 제10대 유족회장에 취임한다. 임기는 2023년 1월 31일까지 2년이다.

이날 선거에서 신임 상임부회장에 김창범씨, 감사에는 이상언·강학진씨가 각각 선출됐다.

좌동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