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9℃
  • 흐림강릉 18.1℃
  • 천둥번개서울 17.6℃
  • 대전 19.1℃
  • 흐림대구 18.7℃
  • 울산 19.1℃
  • 흐림광주 20.0℃
  • 부산 18.7℃
  • 흐림고창 19.6℃
  • 흐림제주 22.2℃
  • 흐림강화 17.4℃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18.6℃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메뉴

(제주신보) 김태엽 "음주운전 석고대죄...고향발전 위해 일할 기회 달라"

29일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 대상 인사청문
김태엽 예정자 모두 발언 통해 거듭 사과 입장
고향 위해 헌신 봉사, 소통 노력...보답할 기회 달라

 

김태엽 서귀포시장 예정자는 29일 “저의 한순간의 그릇된 판단과 행동으로 인해 서귀포시민께 큰 충격과 실망을 안겨드려서 진심으로 사죄 말씀을 드린다”며 자신의 음주운전과 관련해 사죄의 입장을 표명했다.


김 예정자는 이날 열린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인사청문회에서 “저는 오늘 청문회를 서귀포시민께 석고대죄하는 자리로 알고 성심성의를 다해 임하겠다. 너무나 큰 과오를 저지른 후 매일 밤마다 죄송함과 후회, 그리고 심적인 괴로움 등으로 잠을 제대로 이루지 못하고 있다“며 거듭 사죄의 뜻을 전했다.


김 예정자는 “지난해 말 명예퇴임으로 공직생활을 마무리한 뒤에는 평소 물심양면으로 도움을 주신 시민들을 찾아다니면서 고마움을 전하고, 지역발전 방안에 대해서도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면서 다녔다. 그러한 소통 속에서 다시 한 번 고향발전을 위해 일을 해야겠다는 결심을 하게 됐다”면서 “그런데 음주운전이라는 과실을 저지르게 되었고, 그로 인해 많은 고뇌를 해야 했다”고 밝혔다.


이어 “솔직히 말하면 주변에서 사퇴를 촉구하는 분도 계셨다. 성명과 논평, 언론의 따가운 질책도 받았다”면서 “그래도 큰 과오가 있는 저에게, 인생의 마지막을 걸어서 고향발전을 위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십시오. 제가 저지른 잘못을 고향발전을 위한 헌신과 봉사, 끊임없는 소통의 노력으로 씻어 내겠다. 과오를 씻어내고 서귀포시민께 보답할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김 예정자는 “시민이 행복하고, 시민에게 희망을 주는 새로운 서귀포를 만드는 데 온몸을 던지겠다”며 “‘무한소통’과 ‘무제한 현장행정’으로 시정의 주인은 시민이라는 기본가치를 실현하고 ‘시민중심 행복도시, 새 희망 서귀포시’ 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피력했다.


김 예정자은 “특히 요즘 서귀포시민들께서는 코로나 위기로 인해 엄청난 경제적, 정신적 충격과 변화를 겪고 계신다. 아무리 어려운 위기라도 그 위기를 극복할 방법은 있다고 생각한다”며 “그 해법을 무한 소통과 현장에서 찾아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정의 주인인 시민과 무한 소통을 위해 함께 발전하는 거버넌스의 틀을 마련하겠다. 이를 토대로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넘어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도 흔들림 없이 발전할 수 있는 서귀포만의 발전 전략도 마련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김 예정자는 “제2공항과 민군복합형 관광미항은 서귀포시정의 최대 현안이다. 마을회와 시정 간 소통 핫라인을 구축하고, 마을 주민들의 뜻을 도정과 정부에 전달하겠다”며 “지역 주민의 애로사항은 도와 중앙정부에도 적극 건의하여 피해가 최소화되고 개발이익이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마을 주민들이 주도하는 공동체 회복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역설했다.


김 예정자는 이어 “감귤을 비롯한 1차 산업은 서귀포시의 생명산업이다. 맛 중심의 감귤 고품질 생산체계를 구축하겠다”면서 “아울러, 관광1번지의 장점을 적극 활용한 1차 산업과 관광의 융·복합을 추진하여 양대 산업의 질적 향상을 이끌어내겠다”고 강조했다.

강재병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