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5℃
  • 흐림강릉 20.0℃
  • 황사서울 17.5℃
  • 연무대전 18.6℃
  • 흐림대구 18.2℃
  • 흐림울산 17.4℃
  • 연무광주 18.5℃
  • 흐림부산 16.8℃
  • 흐림고창 16.7℃
  • 연무제주 19.2℃
  • 맑음강화 16.7℃
  • 흐림보은 16.9℃
  • 흐림금산 17.2℃
  • 흐림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18.0℃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메뉴

주요기사

전체기사 보기

(전북일보) 공공의대 '화두'…전북교육청 열화상카메라 '의혹'

남원공공의대 설립 추진에 '찬물'…지역 내 비판 여론 도교육청 열화상 카메라·전북대 교수 비위 문제 질타

20일 광주에서 열린 전북대학교병원 국정감사에서 조남천 병원장이 공공의대 설립에 대한 반대입장을 밝혔다. 타 지역 국립대병원장들과 달리 지역 주요현안인 남원공공의대 설립과 밀접한 지역거점병원장인 조 병원장은 그동안 이렇다 할 입장을 보이지 않다가 공식석상에서 반대입장을 표명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 전북대학교에 대해서는 교수들의 잇단 갑질과 성추행 문제가 질타됐다. 오후에 이어진 전북도교육청에 대한 국감에서는 코로나19 관련 산업용열화상카메라 수의계약 구입 문제와 고창의 교직원들 업무시간내 급식실 음주 문제가 거론됐다. 국회 교육위원회 감사 1반(반장 유기홍 위원장)은 20일 광주광역시 서구 광주교육청에서 전남대학교와 전남대병원, 전북대학교, 전북대병원, 제주대학교, 제주대병원, 광주교육청, 전남교육청, 전북교육청 등 10개 기관에 대한 국정감사를 실시했다. 이날 오전 대학과 대학병원들을 한 국정감사에서 국민의힘 배준영 의원은 “만약 (정부)지원을 받으면 공공의대를 신설해 공공의료의 한축을 담당할 수 있겠는가, 공공의대에 찬성하나 반대하나”라고 질의했다. 이에 조남천 전북대병원장은 “(전북대병원은) 공공보건 의료 인력 양성 유지 및 발전 및 공공의료 서비스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