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강릉 3.3℃
  • 맑음서울 3.1℃
  • 구름많음인천 4.1℃
  • 맑음원주 -0.4℃
  • 맑음수원 3.9℃
  • 맑음청주 2.5℃
  • 맑음대전 4.4℃
  • 포항 7.9℃
  • 구름많음대구 7.4℃
  • 맑음전주 4.8℃
  • 흐림울산 9.0℃
  • 흐림창원 7.9℃
  • 맑음광주 5.5℃
  • 흐림부산 8.9℃
  • 맑음순천 2.5℃
  • 맑음홍성(예) 3.3℃
  • 흐림제주 11.2℃
  • 흐림김해시 8.5℃
  • 맑음구미 5.1℃
기상청 제공
메뉴

(경남신문) 하동 육용오리농장서 AI 의사환축 발생, 고병원성 검사 중

URL복사

해당농장 포함 인근 3㎞내 사육중인 33농가 4만9000여 수에 대해 살처분 진행

경남도는 하동군 옥종면 소재 육용오리 사육농장에서 AI 의사환축(h5항원검출)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생이 고병원성으로 최종 확진되면 진주시, 고성군, 거창군에 이어 도내 4번째 발생이다.

 

경남도는 14일 예찰과정 중 하동의 육용오리 농장에서 폐사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동물위생시험소에서 검사한 결과 h5형 AI항원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경남도는 14일 오후 11시경 동물위생시험소로부터 정밀검사 결과를 보고받은 즉시 발생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해 해당농장에 대한 이동통제를 실시하고, 축산 내·외부 및 인근 도로에 일제 소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경남도는 공무원과 살처분전문업체 등 60여명을 동원, 해당농장 포함 인근 3㎞내 사육중인 33농가 4만9000여 수에 대해 살처분을 진행 중이다.

 

아울러 10km 방역대내 가금류 336농가에서 사육 중인 18만4000여 마리에 대해 이동을 제한하고, 가금에 대한 임상예찰 및 정밀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도는 선제적 AI전파 차단을 위해 발생 접경지역에 이동통제 초소 3개소를 설치하고 의사환축 발생농장과 역학적으로 관련된 농장은 즉시 이동제한 및 예찰을 실시하도록 지시했다고도 밝혔다.

h5형 확인에 따라 고병원성 AI 확진 여부는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최종 판정하게 되며, 결과는 17일께 나올 전망이다.

 

 

김유경 기자 bora@kn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