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30.1℃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26.6℃
  • 구름조금대구 28.5℃
  • 구름조금울산 28.3℃
  • 맑음광주 25.7℃
  • 맑음부산 26.6℃
  • 구름조금고창 25.2℃
  • 구름조금제주 28.7℃
  • 흐림강화 25.6℃
  • 구름많음보은 23.4℃
  • 구름조금금산 24.6℃
  • 맑음강진군 23.7℃
  • 구름조금경주시 27.0℃
  • 맑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메뉴

(부산일보) 부산박물관, 초량화관지도 등 2020년 유물 605점 구입 완료

전통 공예품, 부산역사 관련 자료들 망라해
근현대 부산 모습 보여주는 중요 자료 포함

 

 

 

 

부산박물관은 역사·문화적으로 보전 가치가 높고, 부산의 정체성을 확립할 수 있는 유물을 확보하기 위한 2020년 유물 공개 구입을 완료했다.

 

올해 부산박물관이 구입한 유물은 소장 가치와 전시 활용도가 높은 전통 공예품과 2022년 개관 예정인 부산근현대역사박물관과 관련한 부산 역사와 정체성에 부합하는 근현대 자료 등 총 605점이다.

 

이번에 구입한 전통 공예품은 전통 옻칠 공예품인 ‘나전경상’을 비롯해 1920~1930년대 한양고려소(漢陽高麗燒)와 조선미술품제작소 등에서 제작한 상감청자, 나전칠기, 금속공예품 등이다. 특히 나전장 김진갑이 조선미술품제작소 시절에 제작한 ‘도태나전칠화조문병(陶胎螺鈿漆花鳥紋甁)’은 청자 위에 나전을 옻칠로 부착한 새로운 기법을 사용한 것으로 공작·모란 등 화려한 문양이 일품이다.

 

부산 관련 근대 자료로는 1893년 부산항 감리가 중앙부처인 통리교섭통상사무아문(統理交涉通商事務衙門)에 보낸 공문서인 ‘감리부산항 통상사무 첩문(監理釜山港 通商事務 牒文)’과 1919년 초량왜관을 중심으로 부산항 일대를 묘사한 ‘조선 부산포 초량화관지도(朝鮮 釜山浦 草梁和館之圖)’가 대표적이다.

 

그외 일제강점기 남만주철도주식회사의 기차에 부착되었던 ‘부산-봉천 열차행선지판’을 비롯한 교통 및 여행 관련 자료와 1960~1980년대 부산 소재 기업인 금성사·동산유지·태화고무·동양고무 관련 자료 및 주요 생산품(운동화 등), 부산시정 관련 자료, 잡지를 비롯한 다양한 자료들도 있다.

 

또한 부산공설운동장에서 개최한 ‘전재민 구제 권투 대시합(戰災民救濟 拳鬪大試合) 포스터’(1946년 추정), ‘전선’(1946년 노재갑이 편집·발행한 진보 성향 문학잡지) 창간호, ‘조방의 벗’(1952년, 조선방직의 사보) 창간호, 부산시장 배상갑이 부산시의회 회장에게 보낸 편지(1956년) 등 광복 이후부터 한국전쟁 전후 시기 부산의 정황을 보여주는 중요한 자료도 포함되었다.

 

한편 부산박물관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조선통신사 기록물의 소장기관으로서 통신사 관련 유물을 꾸준히 수집해오고 있다. 이번에 구입한 ‘이의양 필 산수도(李義陽 筆 山水圖)’는 1811년(순조 11년) 마지막 통신사인 제12차 통신사 김이교(金履喬) 사행(使行)에 화사로 참여한 이의양이 남종화풍으로 그린 수묵화로 치밀한 구도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최학림 선임기자 theos@busan.com